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서브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하단으로 바로가기

go


BLOG

NOLJA

전체

BLOG
BLOG
제목
[ 캠핑 ] 3주 연속 아이들과의 팔공산 야영 : 파계, 가산, 도학
작성자 작성일
17-04-03 16:50
조회
816 회
댓글
0 건
BLOG



423bc7c73164793cbc69bc45bc1b9670_1491204
나뭇잎이 없는 계절에는 그늘이 없다. 뜨거우면 해를 피해 다녀야 한다.


파계사오토캠핑장
0311/12
잔소리에서 해방되고픈 두 명의 남자.
날이 따듯하여 짐 사 들고 팔공산 파계사오토캠핑장으로 1박 나왔다.
아직은 조석으로 찬 기온이지만, 데크사이트엔 가족단위의 야영객들이 만석이다.
시내와 가까운데다 경관이 아주 좋은 팔공산에 서협이와의 단출한 1박.

사이즈가 3m X 3m에 불과해 불편함이 있지만, 그나마 데크에 가격이 저렴하니 감내해야...
또한 전기까지 되니 따뜻하게 잘 수 있었다.

볕이 너무 좋았던 날.










423bc7c73164793cbc69bc45bc1b9670_1491204
이제 시작이다.


지금에야 벚꽃까지 만발해 있지만, 이때의 팔공산은 봄맞이가 한창이었다. 이제 겨우 몽우리를 맺은 나무들.










423bc7c73164793cbc69bc45bc1b9670_1491204
처음 보는 소주


가뭇가뭇 해진 코밑수염, 어느덧 중학생이 된 서협. 품 안에 자식이라고 했던가?










423bc7c73164793cbc69bc45bc1b9670_1491204
파계사 초입


어렵고 힘들 때 추억을 더듬어 힘을 얻기를 바란다.










423bc7c73164793cbc69bc45bc1b9670_1491204
경사가 딱 좋은 보드 코스


가산산성야영장
0318/19
한 주 뒤, 파계나 도학은 자리가 없어 가산으로 향했다.
전기가 안되니 그나마 자리가 있었는데, 이제 가산도 예약 시스템이 바뀌게 된다 하니 점점 쉽게 갈 곳들이 줄어들게 되는구나 싶다.

엄마와 있을지 따라갈지를 한참을 고민하던 지수는 심심해할 오빠를 위해 따라 나섰다.










423bc7c73164793cbc69bc45bc1b9670_1491204
대조적인 남매


가져온 스케이트보드를 타고, 뛰어다니다가 맛있는 저녁을 먹고 그야말로 꿀잠을 자니 아침이 개운하지 않을 수가 없었는데, 서협이는 꿈 속인 것 같은 표정.










423bc7c73164793cbc69bc45bc1b9670_1491204
대구경북 캠핑 메카


예약제를 변경하지 않을 수가 없는 현재의 예약제. 텅빈 사이트들. 덕분에 좋지 않은 남은 자리에 텐트를 칠 수밖에 없었다는...

슬링핀 원업텐트. 헉!
발트만님. 헉!(2)










423bc7c73164793cbc69bc45bc1b9670_1491204
아직 아이인 지수


가산산성에서 처음 우리 가족 캠핑을 시작했던 2010년 6월. 그날 또렷이 기억나는 좋았던 기억. 부쩍 커버린 아이들.










423bc7c73164793cbc69bc45bc1b9670_1491204
장기판 좌식 테이블


도학오토캠핑장
0325/26
일기예보와 함께 취소 분으로 구하게 된 도학오토캠핑장. 비와 함께 출발했다. 아직은 타프 아래 시즌은 아닌 듯. 상당히 춥진 않았지만, 메쉬에그가 좀 더 낫지 않았을까? 심플한 장비다 보니 정비하는 것이 좀 더 편했다는 위로.

3주 연속 아이들과의 캠핑. 이번에도 지수가 따라나섰다.










423bc7c73164793cbc69bc45bc1b9670_1491204
노릇노릇 맛난 막창


둘의 성화로 사가게 된 막창. 저렴하지만 맛이 제법이다.










423bc7c73164793cbc69bc45bc1b9670_1491204
소주병은 안습


엄마 생각에 조금 훌쩍이다 이내 그쳤다. 4학년이니 이제 그만할 때도 됐는데? 지수야...

파계, 가산, 도학. 하나 남은 야영장은 동화.










423bc7c73164793cbc69bc45bc1b9670_1491204
흠뻑 젖은 텐트와 타프


세 번의 아이들과의 캠핑. 다음엔 가족 모두 벚꽃 아래 야영하기를 기대한다.
BLOG
관련링크
첨부파일
추천 0 비추천 0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TUMBLR로 보내기
  • Naver Blog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go